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닫기]  
이혼과 부동산소송, 김명수변호사 :: 마마보이 남편은 이혼사유가 되나?

마마보이 남편은 이혼사유가 되나?




웃어른을 공경할 줄 알며 부모님께 예를 갖추는 남자는 사회적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습니다. 그러나 그 정도가 심해 부모님을 공경하는 것을 넘어서 무엇이든 부모의 뜻에 따라 행동하는 이른바 마마보이는 그 사회적 평가가 좋다고는 할 수 없는 것이 사실인데요.


이와 관련하여 마마보이 남편의 행동이 혼인파탄의 원인으로 지목될 수 있는지에 대한 이혼소송이 제기된 바 있습니다. 해당 사례에 대하여 김명수변호사와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A씨와 B씨는 결혼해 슬하에 딸을 하나 두고 있는 부부로 결혼 전부터 A씨는 어머니에 대한 의존도가 높았으며 결혼 후 B씨와의 말다툼을 벌일 경우에도 그 사실을 어머니에게 고하는 등 결혼 전과 달라지지 않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또한 이 같은 마마보이 남편 A씨의 행동 이후에는 B씨는 항상 A씨의 어머니에게 험한 말을 듣게 되며 그에 대한 괴로움을 호소하기도 하였는데요. 





이 뿐만 아니라 마마보이 남편 A씨는 평소 B씨가 생활비를 요구할 때마다 2~3만원의 돈을 건 냈을 뿐 생활비를 거의 지급하지 않아 A씨가 결혼 전에 자신이 모아둔 돈으로 결혼생활을 꾸려 나가기도 하였습니다.


그러던 중 A씨는 B씨가 자신에게 잔소리를 한다는 이유로 당시 임신 중이었던 아내 B씨를 뒤에서 밀게 되었고 이로 인해 B씨가 앞으로 넘어지면서 화장실 바닥에 부딪쳐 팔꿈치와 무릎에 상처를 입게 되기도 하였는데요.





이외에도 A씨는 B씨가 딸아이를 출산한 지 한 달이 지났을 무렵 부부싸움 끝에 B씨를 문밖으로 쫓아낸 후 문을 잠가버리기도 하는 등 두 사람의 결혼생활은 순탄하지 못하였습니다.


더욱이 이와 중에 마마보이 남편 A씨의 어머니는 A씨와 B씨의 싸우는 와중에 B씨의 이모가 있는 자리에서 B씨에게 “너 같은 것은 이혼해서 술장사를 하든지 몸을 팔아 살든지 해야 한다”는 모진 말을 하기도 하였으며 이후에도 이 같은 A씨 어머니의 모욕적인 언행은 계속 되었는데요.





이처럼 결혼생활 내내 다툼이 잦았으며 그 과정에서 A씨의 어머니가 A씨를 일방적으로 편드는 상황이 계속 되자 B씨는 마마보이 남편 A씨를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하였습니다.


이번 사건의 경우 이른바 마마보이 라고 불리어 지는 A씨의 행동이 혼인파탄의 원인으로 지목 될 수 있는지 여부가 쟁점으로 떠올랐는데요.





이에 대해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부부가 별거하는 동안 서로 이혼을 원하고 있으며 원고와 피고의 관계는 이미 회복할 수 없을 정도로 파탄에 이른 것으로 보인다고 밝히며 그 원인은 부부간에 있을 수 있는 다툼을 원만하게 해결하지 못한 채 시어머니에게 의존하는 모습을 보이고 스스로 관계 회복을 위한 A씨의 잘못도 있지만 B씨 또한 관계회복을 위한 노력을 보이지 않은 것은 마찬가지 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재판부는 두 사람 중 결혼생활 초기부터 시어머니와 B씨와의 관계를 방관하며 지나치게 어머니에게 의존해 생활한 A씨의 행동이 여러 다툼을 악화시켰다고 보고 A씨에게 더 큰 혼인파탄의 책임이 있다고 보았습니다. 


따라서 이 같이 피고의 유책행위로 인해 원고와 피고 사이에 혼인생활이 파탄되었다고 보여지므로 피고 A씨는 이를 금전적으로 위자해 줄 의무가 있으며 그를 위해 원고 B씨에게 위자료 1,500만원을 지급하라고 최종판결 하였습니다.  





오늘은 김명수변호사와 함께 마마보이 남편이 이혼사유가 될 수 있는지에 대한 사례를 살펴보았습니다. 이혼 소송의 경우 다양한 이혼 사유가 존재하지만 가끔 타인의 입장에서는 받아 들이기 어려운 사유로 이혼을 신청하는 부부도 있습니다.


이 경우 어떠한 변호사를 만나느냐에 따라 이혼 재판 성사 여부가 바뀔 수도 있는데요. 만약 이 같은 이혼 청구 소송을 준비 중이시라면 김명수변호사에게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이혼과 부동산소송, 김명수변호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